기묘한 순정파 ‘제문’ 그리고 배우 윤제문에 대하여 ‘후쿠오카’ 인터뷰 공개!

백태현 | 기사입력 2020/08/26 [16:38]

기묘한 순정파 ‘제문’ 그리고 배우 윤제문에 대하여 ‘후쿠오카’ 인터뷰 공개!

백태현 | 입력 : 2020/08/26 [16:38]

 

▲ 기묘한 순정파 ‘제문’ 그리고 배우 윤제문에 대하여 ‘후쿠오카’ 인터뷰 공개!  © 백태현 기자

 

[사진제공 = ㈜인디스토리]

 

[강건문화뉴스 백태현 기자] 시네아스트 장률과 두 번째 만남부터 촬영 비하인드까지 영화 후쿠오카 8 27일 개봉을 앞두고 배우 윤제문의 인터뷰를 전격 공개했다.

 

배우 권해효, 윤제문, 박소담의 트리플X트립풀 앙상블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장률 감독의 신작 후쿠오카가 주연배우 윤제문의 인터뷰를 전격 공개하며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후쿠오카 28년 전 한 여자 때문에 절교한 두 남자와 귀신같은 한 여자의 기묘한 여행을 담은 작품.

 

시네아스트 장률이몸 전체가 연기다라 말하고, 배우 권해효가내가 알고 있는 가장 귀여운 배우, 선과 악 사이를 넘나드는 연기”, 배우 박소담이믿고 갈 수 있는 든든한 선배라고 입을 모아 극찬한 것은 다름 아닌 배우 윤제문. 영화 후쿠오카속 자신의 이름과 같은 캐릭터제문을 맡아 새로운 면모를 뽐내는 그가 개봉을 앞두고 인터뷰에 응했다.

 

배우 윤제문은 인터뷰에 앞서 후쿠오카와 영화 속 캐릭터제문에 대해후쿠오카에서 술집을 운영하는해효를 찾아간제문소담’, 3일 동안 기묘한 세 사람이 함께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제문 28년 전 사랑했던순이를 못 잊고 헌책방을 운영하며 혼자 지내는 바보 같은 면과 순정파 면모를 모두 지닌 인물이다라고 설명했다.

 

자신의 본명과 같은 캐릭터제문을 연기한 소감을 묻자작품을 할 때, 내가 맡은 캐릭터의 모습이 나에게 어느 정도 있다고 여기고 연기하는 편이다. 악역을 맡아도, 캐릭터가 표현하는 감정과 성격이 내 안에 있다 생각하고 그걸 끄집어내려고 노력한다. ‘제문자체를 특정 짓지 않았다. 주어진 상황 안에서, 또 주어진 공간 안에서 배우들과 어울렸을 때 자연스럽게 나오는 감정, 대사들을 체화시키려 노력했다. 최대한 자연스럽고, 과장되지 않게 연기했던 것 같다. 조금 더 상황에 집중되는 장점이 있어서 신기했다라고 답했다.

 

후쿠오카의 조합이 안정적이고도 색다른 이유라면, 두 번째 호흡하는 장률 감독과 실제 절친한 사이인 배우 권해효, 그리고 처음 작품을 함께한 배우 박소담이 함께했기 때문이다. “장률 감독님은 군산: 거위를 노래하다’(2018) 촬영이 끝나고 먼저 다음 작품까지 또 함께하자고 해주셨다. 장률 감독님의 작품을 감명 깊게 보았기에, 개인적으로는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경험이었다”, “권해효 선배는 대학로에서 같이 연극했던 절친한 사이다. 영화 촬영을 통해 더욱 친해지게 되었고, 서로를 더 잘 알게 되었다”, “박소담 배우는 후쿠오카에서 처음 만났다. 나이 차이가 꽤 나는데도 어리다는 느낌을 못 받았다. 촬영할 때 집중도가 좋은 편이어서 함께 연기하는 배우로서 완성도 있는 작품을 만들 수 있어서 좋았다는 촬영 소회를 밝혔다.

 

인터뷰를 마무리하며행복했던 작품이었다. 아침에 일어나 걸어서 촬영장에 가고, 아침 대용으로 삼각김밥을 먹으며 촬영하던 추억들이 촬영이 아니라 소풍을 나온 것처럼 행복했다. 이렇게만 촬영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행복하게, 기분 좋게 찍었던 작품이었다는 말로 후쿠오카에 대한 애정 어린 말을 남겼다. 뒤이어 차기작이자 임상수 감독의 신작 헤븐: 행복의 나라로’(가제) 출연 소식을 밝히며이제는 악역 좀 그만 하고(웃음), 대중들한테 좀 더 따뜻한 이미지, 편안한 이미지로 다가가고 싶은 마음이 있다. 동네 아저씨, 동네 형 등 일상에서 볼 수 있는 역할들로 푸근하게 다가가고 싶다. 어떤 장르나 채널이든 새로운 이미지를 보여줄 수 있는 역할을 할 수 있다면 좋을 것 같다는 말과 함께 새로운 이미지를 보여주는 전환점이 될 후쿠오카를 관람할 예비 관객들에게힘들고 어려운 시기다. 영화 후쿠오카가 관객분들에게 위안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곱씹을수록 그 의미를 찾게 되는 대사와 만담처럼 주고받는 완벽한 연기합은 배우 윤제문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익숙했던 악역에서 벗어나 다소 기묘한 순정파 캐릭터제문으로 귀여운 면모는 물론 캐릭터와 100% 싱크로율을 보여줄 후쿠오카로 시네필들의 이목이 주목된다.

 

영화라는 장르만이 가지는 여유 속에서 매력을 발산하는 베테랑 배우 윤제문의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 영화 후쿠오카 8 27일 극장으로 찾아온다.

 

  © 백태현 기자

 

  © 백태현 기자




 

[제작: ㈜률필름 | 배급: ㈜인디스토리, ㈜률필름 | 감독/각본: 장률 | 주연: 권해효, 윤제문, 박소담 | 러닝타임: 85 | 개봉: 2020 8 27]

 

bth8135@daum.net

 

사단법인 글로벌 작가협회 이사장
강건문화뉴스 발행인 대표이사
도서출판 강건문화사 대표
시민단체 사실련 사무총장
bth813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연예 관련기사목록
  • 배우 장유빈, 웹드라마 ‘옆집 마녀 제이’ 초록 役 출연 확정!
  • ‘펜트하우스’ 이태빈, 봉태규 아들로 등장…훈훈 비주얼+탄탄한 발성
  • KBS2 '좀비탐정' 임세주, "사랑스러움 담아내려 노력했다" [인터뷰]
  • ‘유리한 식탁’ 주인장 유리X배우 이열음, 친자매 케미로 남다른 애정 과시
  • 이수근, ‘그레이트 뮤직 페스티벌(GMF)’ MC로 재능기부
  • 배우 정의욱, 이엘라이즈와 전속계약 체결
  • '청춘기록' 권수현 "많은 사랑주셔서 감사" 진심 어린 소감 전해
  • ‘좀비탐정’ 최진혁, 종영 소감 “’인간 되고픈 좀비’ 독특한 발상 지켜봐 주셔서 감사”
  • 왕빛나, 드라마 ‘달이 뜨는 강’ 캐스팅…진비役
  • 강호동, MBN ‘더 먹고 가(家)’ MC 확정! 강호동x임지호 '역대급 꿀조합'
  • 아역 스타 강이석, 군 제대 후 웹드 ‘슈퍼 스마트 퀴즈쇼’로 복귀.
  • 이세은, ‘부산국제영화제’ GV 참석…”안성기 선배님이 제 시아버지였으면 좋겠어요”
  • ‘좀비탐정’ 최진혁, 불법 실험 좀비 처단, BUT 더욱 커진 괴리감에 ‘모든 것을 제자리로…’
  • 가수, 지숙 10월 31일 결혼
  • 이지애, ‘장학퀴즈’ 하차 소감 전해..."4년 반이라는 시간 모두 행복한 추억"
  • 배우 임주은, ‘거짓말의 거짓말’ 종영 소감 전해…성숙한 악역 연기 빛났다!
  • 배우 윤성모, ‘거짓말의 거짓말’ 정영소감 비타민 역할 톡톡히 해내며 눈도장
  • 신예 이주연→이윤설 활동명 변경, 점프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 '사생활' 태원석, 안방극장 파고든 '노련한 카리스마'
  • 첫 방송 ‘나를 사랑한 스파이’ 박소진, 남다른 존재감 빛내… ‘시선 강탈’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 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