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흑산면 해역, 고수온 주의보 발령

특보 발령지역 사료공급량 조절 및 산소공급 등 신속대응 추진

백태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8/04 [13:41]

전남 흑산면 해역, 고수온 주의보 발령

특보 발령지역 사료공급량 조절 및 산소공급 등 신속대응 추진

백태현 기자 | 입력 : 2022/08/04 [13:41]

해양수산부(장관 조승환)는 최근 이어지는 폭염으로 수온이 급격히 상승함에 따라 8월 3일(수) 14시부로 충남 천수만과 제주도 해역에 고수온 경보를 발령한데 이어 전남 흑산면 해역에 대해 8월 3일(수) 18시부로 고수온 주의보를 발령했다.

 

이번에 주의보가 발령된 흑산도 해역은 8월 3일(수) 13시를 기준으로 고수온 주의보 발령기준인 28℃에 도달하였으며, 남쪽 바다의 고온 표층수가 지속적으로 유입되고 있어 추가적인 수온상승이 예상되고 있다.

 

  ©



해양수산부는 지속적으로 바다 수온을 모니터링하여 어업인에게 정보를 제공하는 한편, 지자체 등 관계기관과 협조하여 어업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사육밀도와 사료공급량 조절, 고수온 대응장비 등 현장점검과 함께 양식생물 사육관리 지도를 지속해 왔다.

 

해양수산부 김준석 수산정책실장은 “앞으로도 폭염과 북태평양 고기압의 확장으로 전국 연안에 고수온 현상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양식어가는 수온상황 등을 세심히 모니터링하여 양식장 산소공급, 먹이 조절 등 적극적인 대비를 해주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바다수온 모니터링 정보는 국립수산과학원 누리집(http://www.nifs.go.kr/risa)과 수온정보서비스 애플리케이션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강건문화뉴스=백태현 기자]

백태현 기자 bth813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 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