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건시조문학] 어머니 / 조관형

백태현 | 기사입력 2022/08/04 [08:32]

[강건시조문학] 어머니 / 조관형

백태현 | 입력 : 2022/08/04 [08:32]

어머니 / 조관형


문성 골 에움길에 뻐꾸기 지새 울고

남새 밭 봉선화야 손톱에 물들이고

빙의로 되돌아온 듯 온몸을 휘감을 때


꽃으로 피어나는 영혼의 내 어머니

한 여름 달군햇살 철부지 귀잠 깨 워

은하수 하늘의 별빛 가슴 속에 담는다

~~~~~~~~~~~~~~~~~
*에움길 / 굽은 길 또는 에워 싸 돌아가는 길
*귀잠/ 아주 깊이 든 잠

 

▲ 작가 조관형  © 백태현 기자

 

▲ 작가 조관형  © 백태현 기자

 

[강건문화뉴스=백태현 기자]

백태현 기자 bth8135@daum.net

 

사단법인 글로벌 작가협회 이사장
강건문화뉴스 발행인 대표이사
도서출판 강건문화사 대표
시민단체 사실련 사무총장
bth813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강건시조문학 관련기사목록
  • [강건시조문학] 어머니 / 조관형
  • [강건시조문학] 여름 / 박종태
  • [강건시조문학] 소나기 / 문정규
  • [강건시조문학] 여름아 / 박종태
  • [강건시조문학] 유월 / 박종태
  • [강건시조문학] 금계국 / 박종태
  • [강건시조문학] 푸르른 오월에는 / 고미선
  • [강건시조문학] 사월을 보내고 / 박종태
  • [강건시조문학] 우리가 살아 온 길 / 조관형
  • [강건시조문학] 애기똥풀 / 박종태
  • [강건시조문학] 작은 떨림의 봄 / 조관형
  • [강건시조문학] 홍시의 추억 /문정규
  • [강건시조문학] 그대 먼저 / 문길동
  • [강건시조문학] 봄비 / 박종태
  • [강건시조문학] 어느 봄날! / 芮潭 李文香
  • [강건시조문학] 온전한 나 / 박종태
  • [강건시조문학] 추억속으로 / 고미선
  • [강건시조문학] 여명 / 선비
  • [강건시조문학] 삼년의 사랑 / 고미선
  • [강건시조문학] 입춘 / 박종태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 베스트